세종시립민속박물관, ‘찾아가는 해양문화재’ 특별전 개최

7일~ 8월 30일까지 찾아가는 해양문화재 특별전 -

뉴스코어 | 기사입력 2020/07/06 [16:00]

세종시립민속박물관, ‘찾아가는 해양문화재’ 특별전 개최

7일~ 8월 30일까지 찾아가는 해양문화재 특별전 -

뉴스코어 | 입력 : 2020/07/06 [16:00]

  

세종시립민속박물관이 오는 7일부터 8월 30일까지 ‘찾아가는 해양문화재’ 특별전을 개최한다.

 

이번 특별전은 해양발굴 문화재 향유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가 주관하는 순회전으로, 올해는 세종시립민속박물관에서 시작을 알리게 됐다.

 

이번 전시는 충남 태안군 마도와 대섬 인근의 난파선 등에서 발굴된 문화재와 아시아 최대 수중발굴 탐사선박인 누리안호의 모형, 수중발굴 관련 영상 등으로 구성된다.

 

특히, 태안 마도2호선에서 발굴돼 보물로 지정된 청자음각연화절지문매병 및 죽찰 등 해양문화재 8점과 관련 자료들이 전시된다는 점에서 교육적 의미가 높다.

 

또, 이번 전시에서는 영상을 통해 평소에 접하기 힘든 해양고고학자의 발굴 현장도 볼 수 있어 학생들이 새로운 진로를 탐색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전시회의 관람비는 무료이며, 자세한 사항은 세종시립민속박물관 홈페이지(www.sejong.go.kr/museum.do)를 참고하거나, 세종시립민속박물관 학예연구실(☎ 044-300-8831∼2)에서 안내 받을 수 있다.

 

김성수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이번 특별전은 해양발굴문화유산이 생소한 세종시민들이 해양발굴문화재를 가까이에서 접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많은 시민들의 관심과 관람을 바란다”고 말했다.